2017학년도 제2차
대학교원 신규채용
접수기간: 2017.10.10. (화) ~ 10. 23. (월) 기간 중 월~금 10:00~17:00
자세한 사항은 공지사항 게시판에서 확인해주시기 바랍니다.
닫기

서울대 공대-관악도시농업네트워크, 서울대 옥상 빗물 텃밭에서 키운 감자 150kg 수확

작성자 : 관리자|등록일 : 17.06.16|조회수 : 103번 읽음

서울대 공대-관악도시농업네트워크,
서울대 옥상 빗물 텃밭에서 키운 감자 150kg 수확
- 열섬현상 완화, 대학-지역 유대 강화 등 ‘착한 공간’ 평가
- 수확한 감자는 관악구 독거 노인 가정에 기부


▲ 서울대 35동에 위치한 오목형 옥상 빗물 텃밭
 
서울대 35동 건물 옥상에 2013년 개장한 오목형 옥상 ‘빗물 텃밭’에서 올해 4월에 심은 유기농 감자를 수확한다.
 
서울대 공대(학장 이건우)는 건설환경공학부(한무영 교수)와 관악도시농업네트워크(대표 여용옥)가 오는 17일(토) 오전 11시부터 <제4회 서울대학교 35동 옥상텃밭 관악구 지역주민과 함께하는 감자 수확> 행사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행사에는 서울대 교직원 및 교수, 학생 20명과 관악구 지역주민 30명 등이 참여한다. 이들은 빗물 텃밭에서 감자 150kg를 수확하며, 수확한 감자는 관악구 독거 노인 가정에 기부된다.
 
서울대 건설환경공학부는 건물의 버려진 공간인 옥상을 오목형 빗물 텃밭으로 개장하여, 2013년부터 관악구 지역주민과 학생에게 개방했다. 이는 대학과 지역의 유대를 강화하고, 지역 공동체를 튼튼하게 해주는 착한 공간이었다는 평가를 받았다.
 
빗물 텃밭을 탄생시킨 한무영 교수는 “오목형 옥상 빗물 텃밭은 최상층 전기료 절감, 건물 열섬현상 완화, 홍수 예방 효과가 있다”며 “뿐만 아니라 함께 텃밭을 일구며 지역 이웃사촌간의 정을 되살리는 사회적 역할도 수행했다”고 말했다.
 
이어 한 교수는 “정부 소유의 건축물, 지방자치단체의 주민센터, 도서관, 학교 등의 옥상을 오목형 옥상 빗물 텃밭으로 바꾸기 위해 앞으로 많은 관심을 가져달라”고 전했다.
 
 
▲ 서울대 35동에 위치한 오목형 옥상 빗물 텃밭을 가꾸는 관악구 지역주민들
 
첨부파일
이전글 서울대 재료공학부 선진원 연구원, 유럽 재료공학회 ‘젊은 과학자상’ 수상
다음글 故 박민호 전기정보공학부 명예교수· 차상균 전기정보공학부 교수, 서울대 공대 발전공로상 수상
공과대학소개
교육과정
대학생활
IT 서비스 및 공간예약
온라인 강의
소통광장
알림광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