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원 후보자
탐색위원회 운영
서울대학교 공과대학 2017학년 1학기 「교원 후보자 탐색위원회(Faculty Search Committee)」 운영 안내
자세한 사항은 '공지사항'에서 확인하세요.
닫기

서울대 공학전문대학원-경영전문대학원, 국내 첫 '공학석사-MBA' 복수학위제 MOU 체결

작성자 : 관리자|등록일 : 17.06.23|조회수 : 105번 읽음

서울대 공학전문대학원-경영전문대학원,
국내 첫 '공학석사-MBA' 복수학위제 MOU 체결
- 학과 간 칸막이 없애 … 실무 위주 교육으로 융·복합 창업 인재 양성



▲ 서울대 서울대 공학전문대학원-경영전문대학원 공학·경영학 석사 복수학위제 MOU 체결식
(왼쪽부터) 이건우 공대 학장, 박철순 경영대 학장
 
서울대 공학전문대학원과 경영전문대학원(MBA)이 국내 최초로 ‘공학·경영학 석사 복수학위제’를 추진한다. 철저한 실무 위주 교육을 통해 ‘융·복합 창업 인재’를 양성하겠다는 취지다.
 
이를 위해 이건우 공대 학장과 박철순 경영대 학장은 지난 19일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별도 커리큘럽(수업 및 창업·산학협력 프로젝트) 이수 시 복수 학위 부여 △복수학위 과정생 공동 지도 등을 주요 내용으로, 대학본부와도 협의에 나서며 이르면 내년부터 실시할 예정이다.
 
특히 공학전문대학원과 경영전문대학원의 복수학위는 창업에 초점을 맞추고 있어, 2~3년 가량의 정규 석사 과정으로 복수학위를 받을 수 있는 만큼 교육의 폭과 깊이가 다를 것이라고 기대한다. 이번 복수학위제의 핵심은 강의실에서의 교육이 창업으로 이어지게 하는 ‘창업 트랙’이다. 정원은 20~30명으로 구상되며, 별도 전형을 두는 대신 양 대학원에 입학한 학생들의 신청을 받아 뽑는 방식이 유력한 것으로 알려졌다.
 
공학전문대학원과 경영전문대학원은 복수학위제 외에도 창업 관련 분야 협력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경영대 벤처경영기업가센터와 공대 창업가정신센터 등 산하 연구기관 사이에서 인적 교류와 학부 과정 융합 강의 신설 등 학과 간 칸막이에 막혀 있던 과제를 적극 추진할 예정이다.
 
이건우 학장은 “개발자(기술)와 기획자(경영), 디자이너(디자인) 등이 모여 하나의 스타트업을 창업하듯이 공대와 경영대가 합심해 철저하게 실무 위주의 교육을 펼칠 것”이라며 “향후 미대와 협력도 검토 중”이라고 덧붙였다.
 
박철순 학장은 “공대 창업엔 마케팅과 전략에 대한 이해가 빠져있고 경영대 창업은 기술적 깊이가 없는 앱 서비스 창업에 머무른다는 게 오랜 고민이었다”며 “이번 복수학위제 추진은 경영학과 공학의 화학적인 융합의 계기가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첨부파일
이전글 다음글 목록입니다.
이전글 故 박민호 전기정보공학부 명예교수· 차상균 전기정보공학부 교수, 서울대 공대 발전공로상 수상
다음글 서울대 공대-의대 학제간 융합연구 결과발표회 및 신규연구 선정식
공과대학소개
교육과정
대학생활
예약
온라인 강의
소통광장
알림광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