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학교
X-Corps 경진대회
일시 : 2017년 12월 8일(금) | 장소 : 서울대학교 글로벌공학교육센터 5층
자세한 사항은 공지사항 게시판에서 확인해주시기 바랍니다.
닫기

서울대학교 공과대학-현대중공업 산학기술 교류회

작성자 : 관리자|등록일 : 17.09.22|조회수 : 114번 읽음

서울대학교 공과대학-현대중공업 산학기술 교류회

-서울대 공대-현대중공업 손잡고 차세대 신기술 개발-


서울공대-현대중공업 산학기술협력 교류회 모습
▲서울공대-현대중공업 산학기술협력 교류회 모습

 
서울대학교 공과대학(학장 차국헌)과 현대중공업은 9월22일 10시 서울대학교 공과대학에서 차국헌 학장과 주원호 현대중공업 중앙기술원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산학기술 교류회 및 업무 협약식을 개최했다.
 
서울대 공대는 산학협력 허브 기관인 SNU공학컨설팅센터의 산학기술 매칭 과정을 통해 각 기술 분야별 총 10건의 차세대 신기술 개발 과제를 진행할 공대 교수진을 선정했다. 또한 체결된 업무 협약을 통해 우수한 연구역량을 가진 서울대 공대와 세계적인 조선 및 에너지 회사인 현대중공업 간 지속적 기술교류와 협력으로 중공업 산업분야의 미래 신성장동력 창출에 힘쓰기로 했다.
 
이를 위해 기계, 조선, 전기, 화공, 재료, 산업공학 분야의 교수가 참여하는 10개 산학협력과제 기술교류 발표회를 시작으로 지속적으로 협력 과제를 확대하여 조선, 에너지시스템, 발전기, 제어, 첨단 신소재 분야의 차세대 신기술을 개발하여 산업 경쟁력을 높이고 미래 신사업 기반을 구축할 예정이다.
 
구체적인 산학기술교류회 발표과제로는 음향 메타물질을 이용한 환기/배기시스템 저소음 설계 기술, LNG 배관시스템의 다상 유동 이송 성능 평가 기술 개발, CO2 재주입 시스템 공정설계 기술 개발, LNG 액화공정 성능 최적화 범용 프레임워크 개발, 비폭발성 혼합냉매 LNG 재액화 시스템 개발, 파랑 중 선박의 유탄성 평가기술 고도화 등의 산학기술 과제가 발표됐다.
 
차국헌 학장은 이번 산학협력에 대해 “현대중공업이 필요로 하는 기술 및 연구주제를 제시하면, 서울대 SNU공학컨설팅센터가 산학기술 전문가를 매칭해줘 기업과 대학 간 더욱 효과적인 산학협력 매칭이 이뤄지고, 산업계가 필요로 하는 기술을 공대에서 연구해 더욱 의미가 있다”고 강조했다.
 
이번 서울대 공대-현대중공업 산학기술 교류회에는 현대중공업 중앙기술원 주원호 원장, 정기선 부원장을 비롯해 관련 임원들과 과제 담당 연구원, 차국헌 서울대 공대 학장 및 부학장단, 관련 학부 학과장, 과제 참여 교수 등 30여명이 참석했다.
 

첨부파일
이전글 서울대 공대, 2017 창의설계축전 개최
다음글 서울대 박찬국 교수팀, 국제 실내 항법 경연대회 스마트폰 부문 우승
공과대학소개
교육과정
대학생활
IT 서비스 및 공간예약
온라인 강의
소통광장
알림광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