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학교
X-Corps 경진대회
일시 : 2017년 12월 8일(금) | 장소 : 서울대학교 글로벌공학교육센터 5층
자세한 사항은 공지사항 게시판에서 확인해주시기 바랍니다.
닫기

서울대학교 공과대학, 2017년도 신양 공학 학술상 수여식 개최

작성자 : 관리자|등록일 : 17.11.15|조회수 : 100번 읽음

서울대학교 공과대학,
2017년도 신양 공학 학술상 수여식 개최

(왼쪽부터) 서울대 에너지시스템공학부 나용수 교수, 기계항공공학부 윤병동 교수, 전기정보공학부 심병효 교수, 컴퓨터공학부 서진욱 교수, 건설환경공학부 조재열 교수, 화학생물공학부 김도희 부교수(서울대 공대 제공)
▲(왼쪽부터) 서울대 에너지시스템공학부 나용수 교수, 기계항공공학부 윤병동 교수, 전기정보공학부 심병효 교수,
컴퓨터공학부 서진욱 교수, 건설환경공학부 조재열 교수, 화학생물공학부 김도희 부교수(서울대 공대 제공)
 
서울대학교 공과대학(학장 차국헌)이 ‘2017년 신양 공학 학술상 수여식’을 15일 12시 서울대 엔지니어하우스 대강당에서 개최한다.
 
2017년도 신양 공학 학술상 수상자는 교육분야 에너지시스템공학부 나용수 교수, 학술분야 기계항공공학부 윤병동 교수, 전기정보공학부 심병효 교수, 컴퓨터공학부 서진욱 교수, 산학협력분야 건설환경공학부 조재열 교수, 화학생물공학부 김도희 부교수까지 총 6명이다.
 
신양 공학 학술상은 서울대 공대 동문인 태성고무화학㈜의 창업자 故 정석규 신양문화재단 이사장이 젊은 교수들을 위해 대학발전기금에 출연하여 제정한 것으로, 정 이사장의 호를 따서 명명됐다.
 
이 상은 서울대 공대에서 정교수 및 부교수로 승진한 49세 이하의 젊은 교수들 중 업적이 가장 뛰어난 교수를 선발하여 시상한다. 2005년 처음 제정되어 올해가 13회째로, 올해까지 총 75명의 교수들이 상을 받아 연구활동과 사기진작에 큰 도움이 되고 있다.
 
한편 신양 공학 학술상을 제정한 故 정석규 이사장은 1952년 서울대 화학공학과를 졸업한 후, 50여 년 간 태성고무화학㈜을 키우고 운영해왔다. 지난 2001년에는 해당 회사를 매각한 자금으로 신양문화재단을 설립했으며, 서울대에 첨단 정보검색실과 열람실을 구비한 신양학술정보관 I호관, II호관, III호관을 건립하고 기증한 바 있다.
 
2005년부터는 신양문화재단을 교내에 있는 신양학술정보관으로 이전하여 본격적인 장학사업을 펼치다가 지난 2015년 85세로 작고했다. 현재 신양문화재단은 서울대에서 운영 중이다.
 
첨부파일
이전글 서울대학교, ‘대학생 프로그래밍 대회’ 대상 수상
다음글 서울대 현택환·최장욱 교수,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상위 1% 연구자로 선정
공과대학소개
교육과정
대학생활
IT 서비스 및 공간예약
온라인 강의
소통광장
알림광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