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학년도 제1학기
교원 후보자 탐색위원회 안내
「교원 후보자 탐색위원회」는 우수 교수(연구자)의 채용을 위한, 사전 탐색절차로서, 우수후보자들의 정보등록을 요청하는 것임
자세한 사항은 알림광장-공지사항 게시판에서 확인해주시기 바랍니다.
닫기

서울대 공대, 국제 에너지-지속가능성 학술대회 개최

작성자 : 관리자|등록일 : 18.10.19|조회수 : 210번 읽음

서울대 공대, 국제 에너지-지속가능성 학술대회 개최


▲ ICES 2018 단체사진

 
서울대학교 공과대학(학장 차국헌)은 10월 17일부터 19일까지 서울대-탄자니아 적정기술센터(iTEC)의 주최로 국제 에너지 및 지속가능성 학술대회(International Conference on Energy and Sustainability, ICES 2018)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적정기술센터는 서울대 기계항공공학부가 아프리카 탄자니아 넬슨만델라아프리카과학기술원(NM-AIST)과 함께 운영하고 있다.
 
이번 행사에는 8개국에서 약 230여명이 참석했으며, 다양한 연사의 발표가 진행됐다. 개회식에는 신희영 서울대 연구부총장, 신숙경 한국연구재단 국제협력본부장이 참석하여 적정기술이 우리나라와 개도국에 매우 중요함을 강조했다.
 
이어 NM-AIST의 카롤리 은자우 전 부총장과 에티오피아 아다마 과학기술대학 쉬페로 훼이사 부총장이 기조연설을 진행한 후 세계 각 지역에서 진행되고 있는 에너지, 지속가능성, 기후변화, 물, 제조, 로봇, AI, 적정기술, 교육 등의 연구와 실질적인 적용에 대해 토론했다.
 
적정기술학회 회장인 윤제용 서울대 화학생물공학부 교수는 기조연설에서 “효과적인 적정기술은 개도국뿐 아니라 우리나라에도 도움이 된다”고 강조했다.
 
학술대회장이며 iTEC의 책임자 안성훈 서울대 기계항공공학부 교수는 “지속가능한 발전은 한 분야의 지식만으로 해결하기 어렵기 때문에 개발도상국과 선진국, 그리고 다양한 분야의 현장 전문가들이 살아 있는 지식을 나누며 협력하는 것이 필요하다”며 이번 학술대회의 목적을 설명했다.
 
에티오피아 적정기술센터 책임자 신귀암 아주대 교수는 “우리나라에서 많은 네트워크를 구축하지 못한 아프리카 지역에 대해 과학기술 ODA 전문가들이 모여 토론하는 드문 행사다”라며, “앞으로 아프리카 지역에 한국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국제협력을 진행하는데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생각된다”라고 말했다.
 
‘ICES 2018’ 학술대회는 과기정통부와 한국연구재단의 ODA 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됐으며, 서울대-탄자니아 적정기술센터, 적정기술학회, 이쓰리임파워, NM-AIST, 서울대 정밀기계설계공동연구소가 주최했다.

첨부파일
이전글 서울대 공대, 2018년도 신양 공학 학술상 시상식 개최
다음글 서울대 공대-BMW 그룹 코리아, ‘SNU & BMW 학생연구경진대회 2018’ 개최
공과대학소개
교육과정
대학생활
예약신청 및 IT 서비스
온라인 강의
소통광장
알림광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