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 글로벌 엔지니어 리더,
    서울대학교 공과대학
    창조적이며 미래지향적 글로벌 인재양성

  • 세계를 선도하는
    창의적 지식 공동체,
    서울대학교 공과대학
    초일류인프라 구축 및 우수인재양성

    Build top-tier infrastructure and cultivate talented people Build top-tier infrastructure and cultivate talented people
  • 세상의 중심,
    서울대학교 공과대학
    더 놀라운 내일을 꿈꾸며 꿈을 현실로 새로운 미래를 창조

    더 놀라운 내일을 꿈꾸며 <br>꿈을 현실로 새로운 미래를 창조 더 놀라운 내일을 꿈꾸며 <br>꿈을 현실로 새로운 미래를 창조
  • 새로운 시작,
    서울대학교 공과대학
    미래를 위한 도전과 혁신이 넘치는 공과대학

    더 놀라운 내일을 꿈꾸며 꿈을 현실로 새로운 미래를 창조 더 놀라운 내일을 꿈꾸며 꿈을 현실로 새로운 미래를 창조

1 /

서울공대 웹진

서울공대의 최신 소식을 전합니다

공대상상 웹진

공대상상의 최신 소식을 전합니다.

공지사항

서울대학교 공과대학, 2023년 서울대 최우수 기관 선정

서울대학교 공과대학, 2023년 서울대 최우수 기관 선정

서울대학교 공과대학, 2023년 서울대 최우수 기관 선정 - 상금 전액 어려운 학생들에게 장학금 기부 -  서울대학교 공과대학이 2023년 서울대학교 우수기관 선정평가에서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됐다. 이번 평가는 공과대학 홍유석 학장(산업공학과)이 추진해 온 행정효율화 프로젝트에 교수와 직원들이 혼연일체가 되어 참여한 결과로서 특히 대학에서 좀처럼 추진하기 어려운 전공간의 벽을 허물고 다양한 인재를 육성하고자 하는 개방형 전공진입제도 추진과 우수한 연구자 확보 및 연구력 향상을 위한 신임교수 패키지 지원 서비스, 효율적인 공간관리 제도를 마련 하는 등 다양한 영역에서 높은 수준의 성과를 보여주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이에 더해, 본 수상과 관련한 상금 전액에 대해 공과대학에서 2023년도부터 신설하여 시행하고 있는 엔에이블러 장학금에 기부를 하기로 2월 19일 결정하였다. 엔에이블러 장학금은 학부 및 대학원생 중 기초생활수급자 학생들에게 생활비로 1인당 240만 원을 지원하는 장학프로그램으로 2023년도에는 18명의 학생들이 선발되어 지원을 받고 있다. 공과대학 김은미 행정실장은 ”최우수 기관 선정은 공과대학 뿐만 아니라 서울대학교의 지속적인 발전에 기여하라는 엄중한 책임과 지지를 보여주는 것이며 앞으로도 더 나은 선진 행정 서비스로 보답하겠다. 또한, 발전기금에 대한 기부는 점점 힘들어지는 국가 R&D 전문 인력 육성에 미약하지만 조금이나마 기여 할 수 있는 원동력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공과대학 홍유석 학장은 “최우수기관 선정은 행정 효율화의 작은 물음에서 시작되어 모든 교직원이 일치단결하여 얻은 결과로서 고생하고 노력해 온 모든 구성원들에게 감사의 말씀을 전하고 또한 이공계 학생들의 눈물을 조금이나마 덜어 줄 엔에이블러 장학금에 기여할 수 있어서 더욱더 감사하게 생각하며 줄어든 정부 R&D 지원에 대한 회복 노력과 더불어 우수한 이공계 학생들이 안심하고 연구에만 집중할 수 있도록 모든 역할을 다 할 것”이라고 밝혔다.

2024.02.20

서울대 공대 원자핵공학과 나용수 교수, '태양을 만드는 사람들' 출간

서울대 공대 원자핵공학과 나용수 교수, '태양을 만드는 사람들' 출간

서울대 원자핵공학과 나용수 교수, '태양을 만드는 사람들' 출간    서울대학교 공과대학 원자핵공학과 나용수 교수가 '태양을 만드는 사람들'을 출간했다.  이번 신간은 핵융합의 원리와 함께 핵융합을 실현할 장치인 '토카막'의 구현 방법과 발전 과정, 그리고 남은 난제를 상세히 살펴보며 우리나라 핵융합 연구의 역사를 돌아본다. 저자인 나용수 교수는 서울대 원자핵공학과에서 공부를 마친 후 독일에서 뮌헨 공과대학과 막스플랑크 플라즈마 물리 연구소에서 핵융합을 연구해 박사 학위를 받았다. 이후 한국핵융합에너지연구원에서 연구하였으며 서울대 원자핵공학과에 부임하여 핵융합 에너지 상용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나용수 교수는 KSTAR(한국형핵융합연구로)에서 하이브리드 고성능 시나리오를 개발하고 FIRE 모드를 찾아내 1억도의 플라즈마를 달성하였으며, 토카막 플라즈마에 새로운 전류가 존재한다는 것을 발견해 학계의 큰 관심을 받았다. 국제 핵융합 실험로(ITER)의 통합운전 시나리오 국제전문가 그룹 의장을 지냈으며 현재는 ITER의 국제 과학기술 자문위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지은 책으로는 '창의성도 연습이 된다고'가 있다.  - 관련 링크: 태양을 만드는 사람들 SunBuilders - 예스24 (yes24.com)

2024.02.20

서울대 재료공학부 이관형 교수 연구팀, 2차원 물질 기반 전기적으로 구속된 중성 엑시톤의 전계발광 최초 구현

서울대 재료공학부 이관형 교수 연구팀, 2차원 물질 기반 전기적으로 구속된 중성 엑시톤의 전계발광 최초 구현

서울대 재료공학부 이관형 교수 연구팀,2차원 물질 기반 전기적으로 구속된 중성 엑시톤의 전계발광 최초 구현 - 반데르발스 이종 구조 기반 발광 트랜지스터에서 전기적으로 구속된 중성 엑시톤 전계발광 최초 구현 -- 2차원 물질 발광소자 중 ~8.2%의 최고 효율을 달성하였으며, 세계적인 국제 학술지 ‘Advanced Materials’에 게재 - [연구필요성] 2차원 반도체 물질은 원자 단위의 두께로 인해 광학의 기본 입자인 엑시톤의 결합 에너지가 매우 크며, 이로 인해 다양한 엑시톤 복합체를 형성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벌크 물질에서 볼 수 없는 다양한 광학 현상들이 보고되고 있음. 하지만 낮은 발광 효율로 인해 실질적인 광학 및 광전사 소자로서의 응용에는 제한이 있어, 발광 효율을 증가시키는 연구가 필요함. [연구성과/기대효과] 2차원 발광 트랜지스터를 이용하여 주입되는 전자와 홀의 농도의 균형을 맞추고, 강한 전기장을 이용하여 1차원 영역으로 중성 엑시톤을 구속시킴으로써 상온에서 최대 8.2%의 효율 기록하였으며, 이는 2차원 물질 기반 발광소자 중 가장 높은 효율임. 이러한 연구를 통해 2차원 물질 기반 차세대 광학 및 광전자 소자를 위한 발광 효율 개선 및 엑시톤 복합체의 제어에 대한 새로운 방법을 제시함. [본문] 서울대학교 재료공학부 이관형 교수 연구팀은 전기적으로 구속된 중성 엑시톤의 전계발광을 2차원 물질 기반의 발광 트랜지스터에서 최초로 구현하였으며, 이를 통해 2차원 물질 기반 발광소자 중 가장 높은 8.2 %의 외부 양자 효율을 달성하였다. 2차원 반도체 물질인 전이금속 칼코겐화합물은 원자단위의 두께로 인해 광학의 기본 입자인 엑시톤의 결합 에너지가 매우 크며, 이는 다양한 엑시톤 복합체를 형성을 가능하게 하고 벌크 물질에서 볼 수 없는 다양한 광학 현상들을 가능하게 한다. 하지만 이러한 2차원 물질 기반 발광소자의 낮은 외부 양자 효율은 실질적인 광학 및 광전자 소자로서의 응용을 제한하여, 이를 개선하기 위한 연구가 필요하다. 이는 자유 전하의 불균형 주입과 비방사성 발광하는 엑시톤 복합체의 형성이 주요 원인이며 두 요소은 서로 상충하는 관계이다. 발광 효율을 높이기 위해 홀과 전자를 효율적 주입하고 균형을 맞추려 전기적 도핑을 증가시키는 경우, 오히려 비방사성으로 발광하는 충전된 엑시톤의 형성이 늘어나면서 효율이 감소한다, 이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이관형 교수 연구팀은 반데르발스 이종 구조를 활용한 2차원 반도체 중 하나인 WSe2 기반 발광 트랜지스터에서 전기적으로 구속된 중성 엑시톤의 전계발광이라는 새로운 발광 매커니즘을 보고하였다. 실리콘 및 그래핀 게이트로 구성된 더블 게이트 구조를 사용하여 WSe2 채널 및 그래핀 전극을 국부적으로 전계 도핑함으로써 전자와 홀을 효율적으로 주입하고, 동시에 도핑에 사용된 강한 전기장으로 인해 WSe2 내의 1차원 영역에 중성 엑시톤이 구속시키며, 충전된 엑시톤은 제거하였다. 따라서 주입된 전자와 홀의 균형을 맞춤과 동시에 방사성으로 발광 되는 중성 엑시톤이 비율을 증가시켜 강한 전계발광을 이루었으며, 상온에서 8.2%의 높은 외부 양자 효율을 달성하였다. 이는 2차원 물질 발광소자 중에 가장 높은 외부 양자 효율이다. 이 연구는 2차원 발광 트랜지스터의 외부 양자 효율을 향상시키고 엑시톤 복합체 형성을 조절할 수 있는 새로운 접근 방식을 제시함으로써, 차세대 광학 및 광전사 소자의 활용 가능성을 높이는 연구가 될 것이다. 해당 연구결과는 재료과학 분야의 최고 권위 학술지인‘Advanced Materials’에 게재되었으며, 연구의 우수성을 인정받아 Inside cover에도 선정되었다. 본 연구는 한국연구재단 중견연구자지원사업과 반데르발스 물질 선도연구센터의 지원을 받아 수행되었다. [연구결과] Electrically Confined Electroluminescence of Neutral Excitons in WSe2 Light-Emitting Transistors June-Chul Shin, Jae Hwan Jeong, Junyoung Kwon, Yeon Ho Kim, Bumho Kim, Seung-Je Woo, Kie Young Woo, Minhyun Cho, Kenji Watanabe, Takashi Taniguchi, Young Duck Kim, Yong-Hoon Cho, Tae-Woo Lee, James Hone, Chul-Ho Lee, Gwan-Hyoung Lee(Advanced Materials, https://onlinelibrary.wiley.com/doi/full/10.1002/adma.202310498) [용어설명]○엑시톤 (exciton): 절연체 또는 반도체 내에서 전자와 양공이 전기적 인력에 의해 결합하여 형성된 준입자다. 엑시톤은 전기적으로 중성이며, 에너지가 방출될 때 빛을 발생하기 때문에 광학적으로 중요하다.○엑시톤 복합체 (exciton complex): 두 개 이상의 엑시톤이 상호작용하거나 엑시톤과 다른 입자가 상호작여 형성되는 더 큰 구조의 준입자이다. 대표적으로는 엑시톤이 전자나 홀과 추가적으로 결합하여 형성하는 충전된 엑시톤이 있다.[그림설명]a- 2차원 물질 기반 발광 트랜지스터 구조 모식도b- 해당 소자의 전계발광 동작 시 밴드 구조 모식도c- 해당 소자의 전계 발광 및 광 발광 데이터d- 중성 엑시톤의 전기적 구속에 대한 소자 그림 및 엑시톤 퍼텐셜 에너지 계산 데이터

2024.02.20

서울대학교공과대학 학과/학부를 소개합니다.

건설환경공학부

Civil and Environmental Engineering

자세히 보기

건설환경공학부

Civil and Environmental Engineering

자세히 보기
USER
SERVICE